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위기 여성 청년 기고 <저, 그냥 이렇게 살고 있어요>

기고/청년

by 일하는학교 2021. 12. 5. 19:33

본문

728x90

 

https://www.ildaro.com/7661

 

≪일다≫ “저, 그냥 이렇게 살고 있어요”

※ ‘생계형 알바’를 하는 10대, 20대 여성들의 목소리를 듣는 기획의 마지막 기사입니다. 빈곤-비(非)진학 청년들의 진로 탐색과 자립을 돕는 협

www.ildaro.com

 

스물여섯 살 청년 현아는 학교밖 청소년들을 위한 대안학교에서 일하는, 그 자신의 표현을 따르자면 ‘청소년활동가’다. 학교를 그만두고 집안에만 머무는 ‘은둔형외톨이’ 청소년들을 만나고, 인문학이나 미디어활동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이 현아가 하는 일이다.

현아가 이 일을 하게 된 건, 현아 자신이 ‘학교밖 청소년’이었기 때문이다. 열여섯 살에 학교를 그만두고, 대안학교에 다니거나 아르바이트를 하며 10대를 보냈다. 빈곤, 부모의 이혼과 방임, 성폭력… 한국사회의 청소년+여성+빈민이 겪을법한 일들을 이미 10대에 대부분 경험했다.

 

728x90

'기고 > 청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위기 여성 청년 기고 <저, 그냥 이렇게 살고 있어요>  (0) 2021.12.05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