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커피9

[카페청년]_카페&커피 청년 활동 참여자 모집! 올가을, 푸른 하늘과 커피 한잔하고 싶은 사람. 앞으로 카페쪽으로 일하고 싶은 사람. 카페와 커피를 더 알고 싶은 사람. '카페청년'에 함께 하세요~ bit.ly/카페청년 커피의 기초-심화를 함께 배우고, 카페 취업 지원도 함께 합니다. 함께하면 두려울게 없죠. 자 어떤 것들을 해볼지 한번 사진들로 보시죠~ 정말 재밌을것 같지 않나요? 함께 해보아요 '카페청년' [대상] 19~25세 대학 비진학 청년. - 학교를 그만둔 경험(검정고시 경험자)이 있는 사람 우선선발~~ - 대학진학자는 선발하지 않습니다ㅠ [일정] - 10월~12월, 주3일, 오후 2시-5시 [내용] - 에스프레소 추출, 핸드드립, 로스팅 - 계절음료 만들기, 디저트 만들기 - 카페탐방, 직업인 인터뷰 *위 일정, 내용, 시간은 상황에 따라.. 2020. 9. 22.
다양한 활동이랑 [썸] 타보자! 코로나 때문에 답답했고! 무엇을 해야할지 아직 정하지 못하고! 무엇인가는 해보고 길을 찾고 싶은 청소년/ 청년들을 찾습니다! 길찾기학교 15기 썸팀은요? 『월 : 커피&디저트 day 수 : 진로탐색 day 금 : 손작업 day』 최소 3개 분야를 경험해 볼 수 있어요! 무엇을 잘하는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잘모르지만 고민하지말고 직접경험해 보고 우리 짧고 굵게 다양한 진로를 경험해 보아요~ 일하는학교에서 다양한 분야를 썸타보지 않을래요??? ○지원자격: 19세- 25세 이하 대학 비진학 청년 (검정고시 경험 청년 우선선발!) ○ 운영기간: 2020. 6월 ~ 7월 (오후 2시- 5시) (프로그램별 운영 기간/시간이 다릅니다!) ○참가비 : 모든 활동비 무료(교통비는 본인부담) ○위치 : 성남초등학교 건너편.. 2020. 5. 22.
재미있는 카페 활동 같이 합시다[카페청년] 카페를 좋아하시나요? 커피를 자주 마시나요? 친구들이랑 재미있는 활동을 해보고 싶지 않나요? 집밖으로 나와 뭐라도 해보고 싶지 않나요? '카페청년'을 같이 해보시죠! 카페청년은 1. 또래 친구들과 함께 2. 커피를 배우고 3. 나에 대해 조금 더 알아보고 4. 재미있는 활동을 해보는 활동입니다. 지금까지 많은 선배들이 참여해서 지금은 각자의 길을 걷고 있습니다. 이 활동을 통해 카페로 진로를 정한 사람도 있고 커피빈, 스타벅스 등 대기업에 취업한 사람들도 있어요. 물론 다른 진로로 결정한 사람도 있어요. 잠깐 시간을 내고 용기를 내서 '카페청년'에 참여해보세요. 진짜 좋은 경험을 할 수 있고, 보다 재미있게 시간을 보내고, 친구도 사귀고, 적어도 커피에 대해서 조금은 더 알 수 있는 기회입니다. 참가신청.. 2020. 5. 22.
[길찾기학교 15기] 참여자 모집 시작! 관심있는 것, 한번쯤 해보고 싶었던 것을 재밌게 배우고 경험해보며 천천히 나의 진로로 만들어 가보는 것은 어떤가요? 진로가 아니더라도, 내가 뭔가 새로운 것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은 어떤가요? 상상만 해도 기분 좋을것 같아요! 새로운 것, 관심있는 것을 배울 수 있는 길찾기학교를 시작합니다. ○ 모집분야 1. '썸' : 짧고 굵게 다양한 경험을 해보자! - 커피, 요리, 디저트, 수공예, 목공, 디자인 분야를 조금씩 배워보는 활동 - 자세한 내용 : https://www.workingschool.net/242 내가 할 수 있는 걸 찾아보자! [썸] 코로나 때문에 답답했고! 무엇을 해야할지 아직 정하지 못하고! 무엇인가는 해보고 길을 찾고 싶은 청소년/ 청년들을 찾습니다! 길찾기학교 15기 썸팀은요? 2개.. 2020. 5. 19.
[길찾기학교 13기 커피팀 활동후기]'재밌었던 카페청년' *참여자의 활동 후기를 편집하였습니다. 나는 일하는학교 커피팀으로 한학기를 재미있게 보냈다. 처음에는 별로 할 생각이 없었는데, 일하는학교 선생님이 자꾸 하자고 하셔서 마침 할것도 없어서 해봤는데 좋은 경험이었다. 커피에 대해서도 많이 배웠다. 첫 오리엔테이션 날 사람들이 많이 왔다. 요리반인 소꿉팀의 담당 선생님이 소꿉에 대해서 설명하실때 나도 배워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지만 일단은 커피에 집중해보기로 했다. 커피팀을 수료한 이후에 요리에 계속 관심이 있으면 또 참가해도 된다는 커피팀 선생님 말씀에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처음 다뤄보는 기계는 생각보다 어려웠고, 무거웠다. 처음에는 포터필터를 잘 끼지 못해 여러번 연습했다. 카페에서 일해본 친구도 있어서 잘하는 친구도 있었고 부러웠다. 선생님이 너도 .. 2019. 12. 19.